66차 복지국가촛불

2월 22일 밤, 66번째 복지국가 촛불을 밝혔습니다.

세밧사 주관으로 한국사회복지사협회, 서울시사회복지관협회, 서울시장애인복지관협회, 서울시노인복지관협회, 학교사회복지사협회 등 여러 복지단체 회장들이 생각하는 ‘복지국가로 가는 길’을 들어 보았습니다.

풍성한 성량을 보여준 세밧사 신용우 사회복지사의 노래는 큰 감동을 주었습니다.